0. 놋치와 작별하다.
스킨을 교체했습니다. 가장 큰 이유는 제목을 긁을 수 없다는 이유 때문이었죠(블록설정이 안되서요... ). 꽤 맘에 드는 스킨이었는데 살짝 아쉽기도 합니다. 그동안 놋치 스킨 잘 사용했습니다. 제작자이신 코코로 스튜디오의 clowleed님께 고마움을 전합니다.


1. 스킨과 철학
어떤 블로거가 그랬죠. 블로그 스킨에도 그 블로거의 철학이 그대로 반영된다고 말이죠. 전적으로 공감합니다. 단순이즘을 좋아하셨던 가즈랑님과 아거님, 그리고 제가 가장 좋아하는 스킨 제작자 중 한분이신 써머즈님과 원업(1up)님이 떠오르네요. 그런데 저 같이 블로그 스킨에 대해 잘 알지 못하는 블로거들은 그저 받아서 쓸 수 밖에는 없는 입장이지만요. (^ ^; )


2. 화이트보드와 만나다.
가장 맘에 드는 건 쾌적함입니다.  본문도 그렇고, 댓글창도 그렇고, 정말 시원하고, 쾌적한 느낌이죠.


이곳에 가면 좀더 상세한 제작자의 설명을 접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친절한 스킨 메뉴얼은 정말 또 오랜만이네요.


3. CSS 폴더의 세분화
저같이 아주 사소한 것을 수정하는데도 애를 먹는 문외한을 위해 CSS 폴더를 세분해서 각 영역별로 나눈 것도 제작자의 섬세한 배려가  느껴지는 부분입니다. 물론 그런 배려에도 불구하고 삽질을 하겠지만요.. ㅎ

4. 궁금한 점 (아시는 분은 설명을 부탁드립니다. ^ ^; )
위 hi8bar님의 해당 포스트에도 문의를 드렸는데요.

ㄱ. 글 제목.
이걸 줄이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h2나 h1으로 표시된 CSS 코드 부분의 글꼴을 줄여봤는데, 별 변화가 없는 것 같아서요.

ㄴ. 글 제목과 글 쓴 시각 표시 부분의 동시 블록설정
이건 불가능한가요? 동시에 블록설정이 안되는 것 같아서요. 가끔씩 인용을 위해 블로그 글 제목을 긁어올 때 시각도 함께 긁어올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서요. 그러니까 역지사지하는 마음이랄까...

ㄷ. 글 쓴 시각
너무 강하게 어필하는 느낌이랄까..(그것도 좋긴 하지만) 좀 그 압도감을 줄이고 싶은 마음이 듭니다.

5. 큐브와 스킨
솔직히 TNC가 구글에 매각되고 난 뒤에 개인적으론 제가 텍스트큐브 사용자이기 때문에 블로그 업데이트나 관련 스킨 및 플러그인 개발과 자발적 기여자들의 공헌이 좀 위축되지 않을까 싶은 우려가 있었습니다. 물론 업계 사정에 대해 제가 잘 아는 바가 없기 때문에 쉽게 단언할 수는 없는 것이긴 하지만요. 그리고 TNC와는 별개로(?) textcube.org는 여전히 존속하는 것이고 여기에 많은 자발적인 기여자들께서 여전히 힘을 보태주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솔직히 스킨을 제작한다고 해서 그게 돈이 되는 것도 아니고(티스토리에 채택되는 건 어떤지 모르겠지만요), 그저 열정과 애정으로 자발적인 기여를 해주시는 것인데, 항상 공짜로 받아만 쓰면서 이렇게 고마움을 전하는 글을 쓰는 것도 처음이네요.

그동안 스킨과 플러그인을 제작해주신 모든 자발적인 공헌자이자 블로거들께 깊은 고마움을 전합니다. 앞으로도 텍스트큐브 블로그 뿐만 아니라 스킨과 플러그인도 워드프레스에 못지 않은 훌륭한 툴과 스킨, 플러그인들로 거듭 나기를 바라봅니다. 고맙습니다.


딜리셔스 사이드바 (민노셔스. 웹 오디세이)

마가린 딜리셔스 북마크 블로그에서 보여주기 (너바나나)
http://www.nirvanana.com/383

hi8ar님의 조언
http://hi8ar.net/entry/whiteboard-for-t ··· ent19059




* 발아점
whiteBoard  for  Textcube



* 덧.
hi8ar님과 레이니돌님의 무한 친절한 조언에 깊은 고마움을 전합니다.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minoci.net/trackback/646

  1. Subject : 블로그 리뉴얼 완료...작업 로그 작성...

    Tracked from LieBe's Graffiti 2008/11/11 19:43 del.

    거의 일주일 간의 블로그 리뉴얼이 어제서야 끝났습니다. (일주일동안 했다는건 아니고 도와줄 사람들 시간대가 모두다 제각각이라....:) 그간 kokoro 스튜디오의 아리아 스킨을 거의 2년 가까이 쭉 써왔고 아직도 아쉬운것 하나도 없이 잘써왔는데 아리아 스킨 특유의 사이드바에서 어떤 짓도 불가능....이라는 한계에 그냥 냅다 달려버렸습니다....OTL 아리아 스킨의 깔끔한 디자인이 참 맘에 들어서 (특히 방명록이나 댓글, 트랙백 부분...) 2년 전..

  2. Subject : 스킨을 whiteBoard로 바꿨습니다

    Tracked from 도아의 세상사는 이야기 2008/11/14 15:31 del.

    블로그의 스킨을 자주 바꾸는 편은 아니다. 물론 방문할 때 마다 새로운 스킨으로 방문자를 맞이하는 분도 있다. 2004년 6월 처음으로 블로깅을 시작한 뒤 지금까지 사용한 스킨은 총 4종류 정도 된다. [tg]태터툴즈[/tg]였을 때 사용한 2단 스킨, [tg]태터툴즈[/tg]와 텍스트큐브로 넘어오면서 계속 사용한 1단 스킨, 그리고 얼마 전까지 사용한 티스토리 전용의 Moving Box 스킨. 처음 Moving Box 스킨을 mepay님 블로그에...

댓글

댓글창으로 순간 이동!
  1. 레이니돌 2008/11/03 20:16

    한 번 속는 셈 치고 해보시길... ;)

    ㄱ. 글 제목.
    main.css 파일을 엽니다.

    .titleBox h2를 검색하시면

    .titleBox h2 {
    margin-top: 18px;
    color: #666;
    font: 400 39px "NanumGothic bold","나눔고딕 bold", NanumGothic, 나눔고딕, "Malgun Gothic", "맑은 고딕", Arial, Sans-serif;
    letter-spacing: -3px;

    위와 같은 소스가 뜨는데, 여기서 font: 400 39px 부분의 39px 부분을 원하시는 크기로 조절하시면 됩니다.


    ㄴ. 글 제목과 글 쓴 시각 표시 부분의 동시 블록설정
    저같은 경우에는 글 제목 아래에 있는 해당글의 카테고리 부분부터 드래그해서 위로 올라가는 식으로 글 제목과 글 쓴 시각, 그리고 카테고리를 블록지정, 복사했습니다.

    번거롭지만 카테고리만 지워내는 식이습니다.


    ㄷ. 글 쓴 시각
    글 쓴 시각 역시 main.css에서 .articleRepDate을 검색하시면 됩니다.
    그러면 아래와 같은 소스가 나오는데,

    .articleRepDate {
    position: absolute;
    top: 0;
    left: 0;
    padding: 2px;
    font-size: 18px;
    font-weight: bold;
    letter-spacing: -2px;
    }

    여기서 font-size: 18px; 부분을 수정하시면 되겠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3 20:19

      오, 레이니돌님!
      정말 무한친절한 댓글 무지무장 감사드립니다.
      ㅠ.ㅜ (감동의 눈물)

  2. a77ila 2008/11/03 20:50

    스킨 맘에 드네요... 사실 스킨 땜에 RSS 리더에서만 읽고 블로그는 잘 안왔는데...
    옛날 스킨 특히 리눅스에서 파폭으로 접속하면 거의 다운됐었다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3 20:54

      앗, 아틸라님.
      그런 애로사항이 계셨었군요. ^ ^;;
      본의 아니게 불편을 드려서 죄송합니다.

      추.
      조만간 시간 허락하시면 맥주라도 한잔...

  3. isss 2008/11/03 20:58

    스킨 예쁘네요...^^
    저도 이제 스킨 한번 바꿔야 할텐데...귀차니즘이....--;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3 21:04

      그 마음 공감합니다. ㅋㅋ

  4. rince 2008/11/03 21:23

    큼직큼직한 것이 눈이 다 시원해지네요 ^^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02:59

      반가운 rince님..ㅎㅎ

  5. 이승환 2008/11/03 21:41

    오옷, 이 스킨 대박이군요. 훨씬 낫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02:59

      다행이네용. ㅎ
      커플 브레이킹 글 잘 읽었습니다.
      대박이네요.ㅋㅋ

  6. hi8ar 2008/11/03 22:19

    아.. 왠지 아무말이라도 남겨야만 할 것 같은 의무감이...... ^^;; 딱히 남겨드릴 말도 떠 오르지 않고.. '만세!' 나 한번 외치고 가렵니다. 하하... 아!, 사이드바가 넓어지니 훨씬 유용해 보입니다! 앞으로는 사이드바도 넓게 넓게 만들어 볼랍니다~ :)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03:01

      정말 제작에 노고가 크셨습니다.
      꽤나 시간과 노력을 쏟아야 하는 일인텐데 말이죠.
      hi8ar님 같은 공헌자들 덕분에 저같은 블로거들이 덕을 보내요.
      정말 고맙습니다.

  7. 너바나나 2008/11/03 23:10

    오호! 시원하니 이삐구만요.
    근디 1024로 보는 사람들이 아직 많으니 가로폭을 좀 줄이는 것도 좋을 듯싶구만요. 옆이 좀 남는 것 같은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03:03

      가로 여백을 말씀하시는건가용?
      정확히 어떤 걸 말씀하시는건지 잘 모르겠습니다.. ^ ^;;
      본문은 지금이 적당한 것 같고, 사이드바는 위젯 때문에...
      제가 보기에는 본문 왼쪽에 좀 공간이 남는 것 같은데.. 이걸 말씀하시는 거 맞나요?

  8. 쿨짹 2008/11/04 00:06

    스킨 너무 예뻐요. 여백의 미도.. 빨강 엑센트도.. ㅎㅎ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03:03

      다행입니다. ^ ^

  9. Raylene 2008/11/04 02:44

    오 스킨 넘 이뻐요 시원시원한 것이 탁 트이는 느낌이네요..:-)
    변경 축하드립니당!!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03:04

      생유베리감솨~!

  10. capcold 2008/11/04 11:45

    !@#... 칙칙함의 구덩이에서 함께 하던 동료 하나를 빛의 세계에 빼앗겨버린 느낌이군요(핫핫).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21:28

      역시나 센스 넘치는 논평이시네요.
      그런데 캡콜드님은 전혀 칙칙하지 않은데 말이죠.

  11. SuJae 2008/11/04 11:57

    눈이 확 트이는 느낌!
    민노씨는 글이 긴편이니 이런 시원시원한 스킨이 효율적인 것 같아요 :)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21:29

      앞으론 짧은 글도 종종 쓸까 싶습니다..
      (그리고 근래는 좀 글이 짧아지기도 한 것 같구요. ㅎ)

  12. 해맑은탱쟈 2008/11/04 12:54

    안녕하세요~ ㅎㅎ
    저도 이 스킨으로 바꿔서 hi8ar님 블로그에 갔다가 댓글보고 놀러와봤어여 ㅎㅎ
    사이드바를 넓히셨군여~ ㅎㅎ
    시원시원하니 좋은데요~
    그냥 한가지 제 느낌을 말하자면...
    사이드바를 넓혀서 오른쪽으로 붙다보니 왼쪽이 휑해보이네요 ㅎㅎ
    왼쪽도 좀 땡겨보시는게 어떠실지 싶어서 댓글남겨요 ㅎㅎ

    그리구 이 스킨 진짜 너무 이쁘네여 ㅎㅎㅎ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21:31

      hi8ar님 블로그에 탱쟈님께서 남기신 댓글 읽었습니다. ^ ^
      탱쟈님 블로그도 살펴봤구요.
      너바나나님 말씀도 있고 해서 조만간 조정할까 싶습니다.

  13. 히치하이커 2008/11/04 15:39

    음, 정말 상쾌하네요.
    저도 이런 정신병원 분위기(응 -_-?)의 깔끔하고 상큼한 새하얀 스킨이 쓰고픕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4 21:32

      capcold님 말씀처럼 '빛의 세계'로 넘어오시죠. ㅎ

  14. 여형사 2008/11/05 11:14

    이글루스 스킨 교체 정도도 잘 하지 않는 저로서는 눈이 다 휘둥그레 지네요. 흐흐. 훤하니 좋습니다. ㅎㅎ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6 10:40

      제가 한 건 없지만.. ^ ^; 고맙습니다.

  15. 너바나나 2008/11/06 03:09

    http://img.yezzang.net/upload/5068d5f1d3b7c0f1b2747a9dac193e30.gif
    해상도1024x768에서 보면 요리 사이드바는 아예 안 보이구만요. 아직까진 1024로 보는 분들이 꽤 많은 것 같아서요.

    http://img.yezzang.net/upload/2499ac039 ··· fa6f.gif
    글구 1280x1024에서 보더라도 가로 스크롤바가 생기구만요. 이건 개인적인 것이지만 가로 스크롤바를 무쟈게 싫어해서요..암튼 왼쪽이 꽤 많이 남아서리 오른쪽으로 좀 쏠려있으니 가로크기를 쪼매 줄이시는 건 어떨까라는 생각을 해보구만요. 왼쪽이나 사이드바를 조절해서요.

    만약 1024에서도 한 화면에 다 보이게 하시려면 왼쪽뿐 아니라 본문과 사이드바도 쪼매 줄여야 할 듯싶구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06 10:45

      제 모니터 해상도가 가로폭 1680이라서..(와이드형 20)
      당연히 신경을 썼어야 했는데 요 며칠 게으름을 피웠고만요. ^ ^;

      일단 하이바님 블로그 댓글을 참조해서 바꾸긴 했는데요.

      제 모니터 해상도를 1024*768로 해놓고(헷갈리네용.. ) 어떻게 보이나 체크하면 되는건가용? (아닐 것 같기도하고..)

    • 민노씨 2008/11/06 10:53

      1024*768에서 실험해봤는데, 여전히 가로 스크롤바가 생기네용..
      이따가 다시 한번 조정해봐야겠습니다. ㅠ.ㅜ;

    • 너바나나 2008/11/06 12:56

      1680ㄷㄷㄷ 무쟈게 넓게 쓰시는근영.

      암튼 1024로 맞추시려면 아마 가로 크기가 1000이 넘지 않아야 스크롤바가 생기지 않을 겁니다.
      근디 이 스킨이 1280에 최적화된 듯싶으니 아무래도 1024까지 맞추면 쪼매 안 이삘 듯싶긴 하구만요.

    • 민노씨 2008/11/06 14:32

      아무래도 일단은, 전화로 이야기 나눈 것처럼, 1280에서 절충해야 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좀더 생각해봐야할 것 같아요. ^ ^;;

  16. LieBe 2008/11/11 19:44

    전 이제야 리뉴얼 마무리했네요....

    정작 중요한 사이드바 토글은 시간이 없어서 하지도 못했네요...

    2002년 이후로 처음 2단 스킨 써보는듯.....^^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12 05:31

      스킨 멋지게 수정하셨더군요. : )
      주말동안 이것저것 작업하시느라 즐거웠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는 주말과 주초에 몸살을 좀 앓아서요.
      여전히 컨디션이 꽝이네요.
      약간 미열도 남아 있고.. ㅡ.ㅡ;

  17. 너바나나 2008/11/11 23:03

    화이트보드 2.0스킨이 나왔구만요. 맹근 분에 블로그를 가보니 1024화면에서도 스크롤바 없이 깔끔하니 잘 나오구만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11/12 05:33

      네, 정말 고맙게도 바로 수정을 해주셔서 지금 막 적용을 대충 완료했습니다.

      1024 에서 확인해봤는데요.
      좀 여유가 없기는 하지만, 딱 들어맞더라구요.
      사이드바 250를 유지할 수 있다니 것도 참 고맙구요.

가벼운 마음으로 댓글 한방 날려주세요. : )

댓글 입력 폼
[로그인][오픈아이디란?]